UPDATED. 2020-09-25 19:20 (금)
2020.09.26(토)
  • 서울
  • B
  • 좋음
  • 경기
  • B
  • 좋음
  • 인천
  • B
  • 좋음
  • 광주
  • B
  • 좋음
  • 대전
  • B
  • 좋음
  • 대구
  • B
  • 좋음
  • 울산
  • B
  • 좋음
  • 부산
  • B
  • 좋음
  • 강원
  • B
  • 좋음
  • 충북
  • B
  • 좋음
  • 충남
  • B
  • 좋음
  • 전북
  • B
  • 좋음
  • 전남
  • B
  • 좋음
  • 경북
  • B
  • 좋음
  • 경남
  • B
  • 좋음
  • 제주
  • B
  • 좋음
  • 세종
  • B
  • 좋음
코트라, '한-네덜란드 바이오·AI·핀테크 스타트업 피칭 데이' 개최
코트라, '한-네덜란드 바이오·AI·핀테크 스타트업 피칭 데이' 개최
  • 이가영 기자
  • 승인 2020.09.16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현지시간) 네덜란드 암스테르담무역관에서 KOTRA 담당자가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코트라 제공)
15일(현지시간) 네덜란드 암스테르담무역관에서 KOTRA 담당자가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코트라 제공)

성장이 유망한 바이오·헬스 등 한국의 주요 스타트업이 유럽 진출의 관문으로 네덜란드를 본격 공략하고 나섰다.

코트라(KOTRA)는 15~16일 이틀간 온라인으로 네덜란드기업청과 함께 '한-네덜란드 스타트업 피칭 데이'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15일에는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5개 스타트업이 피칭을 진행했다. 네덜란드 1위 통신사 KPN의 기업형 벤처캐피털 'KPN 벤처스'는 코로나19 역학조사 지원 시스템을 개발한 우리 기업에 관심을 보였다.

16일에는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사물인터넷(IoT), 핀테크 관련 5개사가 피칭에 참여한다. 참가 스타트업은 네덜란드 현지 전문가에게 유럽 진출 컨설팅도 받는다.

네덜란드는 2018년 글로벌 혁신지수 세계 2위를 기록한 국가다. 테이크어웨이닷컴, 피크닉 등 스케일업에 성공한 스타트업 비율은 15%가 넘는다. 국민 대부분이 영어를 쉽게 구사하는 등 스타트업 진출 환경이 유럽에서도 뛰어나다.

네덜란드기업청 담당자 마틴 벨트는 "한국 스타트업이 네덜란드에서 창업하거나 스케일업을 원할 경우, 10개 산업 클러스터의 50개 퍼실리테이터를 연결해줄 수 있다"며 "코트라와 스마트팜, 게임 분야 한국 스타트업도 발굴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삼식 코트라 암스테르담무역관장은 "유럽 스타트업 생태계에 진입하기 위해서는 네덜란드를 디딤돌로 삼아 시장범위를 넓히는 방식이 효과적이다"라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