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5 19:20 (금)
2020.09.26(토)
  • 서울
  • B
  • 좋음
  • 경기
  • B
  • 좋음
  • 인천
  • B
  • 좋음
  • 광주
  • B
  • 좋음
  • 대전
  • B
  • 좋음
  • 대구
  • B
  • 좋음
  • 울산
  • B
  • 좋음
  • 부산
  • B
  • 좋음
  • 강원
  • B
  • 좋음
  • 충북
  • B
  • 좋음
  • 충남
  • B
  • 좋음
  • 전북
  • B
  • 좋음
  • 전남
  • B
  • 좋음
  • 경북
  • B
  • 좋음
  • 경남
  • B
  • 좋음
  • 제주
  • B
  • 좋음
  • 세종
  • B
  • 좋음
SKT-이노베이션 아카데미…‘이니셜’ DID로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한다
SKT-이노베이션 아카데미…‘이니셜’ DID로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한다
  • 박성준 기자
  • 승인 2020.09.16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혁신 교육기관 ‘이노베이션 아카데미’ 교육생 대상 DID 교육 프로그램 진행
- 올해 교육생 1000여명 대상 DID 서비스 개발 및 사업기획 관련 아이디어 발굴
- 프로젝트 기반 학습 통해 개발자 생태계 활성화 및 DID 저변 확대에 기여
SK텔레콤과 정부 설립 혁신 교육기관 이노베이션 아카데미는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 전자증명 서비스 ‘이니셜’(initial)을 활용해 소프트웨어 인재를 양성하고 블록체인 기술 저변을 확대하는데 상호 협력한다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진=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과 정부 설립 혁신 교육기관 이노베이션 아카데미는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 전자증명 서비스 ‘이니셜’(initial)을 활용해 소프트웨어 인재를 양성하고 블록체인 기술 저변을 확대하는데 상호 협력한다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진=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은 정부 설립 혁신 교육기관 이노베이션 아카데미와 DID 서비스 ‘이니셜’을 활용, 소프트웨어 인재를 양성하고 개발자 생태계 활성화에 나선다고 16일 밝혔다.

SKT와 이노베이션 아카데미는 이날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 전자증명 서비스 ‘이니셜’(initial)을 이노베이션 아카데미 교육에 활용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DID(Decentralized Identifier, 분산신원확인) 기술 저변 확대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양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실생활에 필요한 DID 기반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발굴 하는 한편, 개발자들이 블록체인 기술의 편의성과 보안성, 확장성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노베이션 아카데미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서울특별시가 지원하는 혁신 교육기관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요구되는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 과정인 ’42 서울’을 운영하고 있다.

‘42 서울’은 프랑스의 혁신 소프트웨어 교육기관인 ‘에콜 42’의 아시아 최초 캠퍼스로, 교재와 교수 없이 진행되는 프로젝트 기반 학습(Project Based Learning, PBL), 동료학습(Peer to Peer) 등 자기주도 학습 방식을 채택하고 있다. 올해 아카데미에서 학습할 1,000 여명의 교육생들은 ‘42서울’을 통해 다양한 분야의 소프트웨어 인재로 성장해 나갈 예정이다.

SKT는 9월 중 ’42 서울’ 기업 공동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교육생들에게 ‘이니셜’ 기반 사업모델을 발굴하는 과제를 제시할 예정이며, 교육생들이 다양한 서비스 기획은 물론 실제적인 코드 개발 실습까지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을 이어갈 계획이다.

오세현 SKT 블록체인/인증사업본부장은 “미래 사회를 책임질 소프트웨어 인재들이 블록체인 기술과 서비스에 대한 안목을 키우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동시에 SKT의 5G·AI 인프라를 기반으로 기업의 실무적인 측면도 경험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